가스안전公 김동만상임감사, 롯데첨단소재 현장점검

기사승인 2018.06.18  11:52:12

공유
default_news_ad1
ad27

- 석유화학단지 선제적 사고예방 위한 철저한 안전관리 당부

   
▲ 한국가스안전공사 김동만 상임감사는 지난 15일 대규모 사고 발생시 큰 피해가 우려되는 여수 석유화학단지 내 롯데첨단소재 여수공장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지앤이타임즈] 최근 석유화학단지내 대형시설의 안전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한국가스안전공사 김동만 상임감사는 석유화학단지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과 근무자들의 철저한 안전관리를 당부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김동만 상임감사는 지난 15일 대규모 사고 발생시 큰 피해가 우려되는 여수 석유화학단지 내 롯데첨단소재 여수공장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이번 현장점검은 지난 5월 연속으로 발생한 울산 한화케미칼(주) 염소누출 사고 및 대전 (주)한화방산 폭발사고 등으로 대형 사업장의 안전관리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크게 고조됨에 따라 실시됐다.

특히, 고압가스시설 및 유해화학물질시설이 혼재 되어있는 석유화학단지 내 대형시설 안전관리 실태 확인 등에 중점을 두었다.

김동만 상임감사는 이날 롯데첨단소재 여수공장을 방문해 고압시설 등 현장 안전관리 상황 전반에 대한 설명을 들은 후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김동만 감사는 “ 독성가스 등 고위험 시설에 대한 안전관리와 사전 예방점검이 중요하다”며 “고압 및 유해화학물질 시설이 많은 롯데첨단소재 여수공장의 사고예방을 위해 현장 근무자들이 더욱 주위와 노력하여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대해 롯데첨단소재 최영호 생산본부장은 “지속적인 안전설비 투자를 통해 석유화학분야의 사고예방에 힘쓰겠다”고 답했다.

정상필 기자 sang@gnetimes.co.kr

<저작권자 © 석유가스신문·지앤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