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벤처·창업기업 육성위해 아낌없이 투자

기사승인 2018.06.08  17:15:35

공유
default_news_ad1
ad27

-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농어촌상생기금 출연 협약도 맺어

   
▲ 김형호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왼쪽에서 여섯번째)과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왼쪽에서 일곱번째) 및 관계자들이 협력 중소기업 우수제품을 둘러보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한국동서발전이 협력중소기업 및 창업기업과의 동반성장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하는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동서발전은 협력 중소기업 및 중소벤처기업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2018 동서발전-중소기업 동반성장 워크숍'을 지난 7일 개최했다.

워크숍에서 동서발전은 친환경 에너지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한 '2030 비전·경영전략'을 소개하고, 협력 중소기업의 질적 성장과 창업·벤처기업의 집중 육성을 통해 양질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한 '2020 동반성장 추진계획'을 공유했다.

이날 박일준 사장은 동서발전 지원사업인 발전기자재 강소기업 연구개발 참여로 26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한 '㈜BMT'와 EWP-스타트업 지원사업을 통해 창업 후 성장기반을 마련한 '㈜지이엠플랫폼' 2개사에 공로패를 수여했다.

또한 동서발전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농어촌상생협력기금에 55억 원을 출연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동서발전은 농어촌 일자리 창출 및 복지 향상을 지원해 정부의 국정전략인 ‘사람이 돌아오는 농어촌 달성’에 기여하고 사회적 가치 확산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한다.

한편 동서발전은 동반성장 10대 주요 추진과제로 ▲국산화 기술 연구개발 확대 및 1000억원 투자 ▲벤처기업 100개사 및 신규창업 30개사 육성 ▲4차 산업형 스마트 팩토리 기업 30개사·30억원 지원 등을 선정하고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이진영 기자 diasia01@gnetimes.co.kr

<저작권자 © 석유가스신문·지앤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